[ Persona | 작은 것들을 위한 시 (Boy With Luv)
소우주 (Mikrokosmos)Make It Right
HOME | Jamais Vu | Dionysus | 開箱文 ]

BTS - Jamais Vu (中文歌詞)

(JIN)
또 져버린 것 같아 又好像輸得一敗塗地
넌 화가 나 보여 你看來很生氣
아른대는 Game over over over 隱約可見 Game over over over

(JUNGKOOK)
만약 게임이라면 如果是一場遊戲
또 Load하면 되겠지만 雖然再次 Load 的話就可以
I guess I gotta deal with this
Deal with this
Real world

(J-HOPE)
차라리 게임이면 좋겠지 倒不如是一場遊戲就好了
너무 아프니까 因為太痛苦了
I need to heal my medic
But I'm another star
완벽하지 못했던 나를 탓해 全怪我不夠完美
Brake in my head
Brake in my step always 
그저 잘하고 싶었고 只不過想要做好
웃게 해주고 싶었는데 Damn 想要讓你笑 Damn 

(JIN & JUNGKOOK)
Please give me a remedy
멈춰버린 심장을 뛰게 할 Remedy 讓停了下來的心臟跳動的 Remedy
이제 어떻게 해야 해 現在究竟要怎樣做?
날 살려줘 다시 기회를 줘  救救我 再次給我機會
Please give me a

(JUNGKOOK)
A remedy a melody
오직 내게만 남겨질 그 Memory 只有留給我的那 Memory
이쯤에서 그만하면 趁現在停下來的話
꺼버리면 모든 게 다 편해질까 關掉的話 所有都會變得輕鬆嗎?

(JIN)
괜찮지만 괜찮지 않아 沒關係但卻不盡然
익숙하다고 혼잣말했지만 雖然對自己說習慣了
늘 처음인 것처럼 아파 第一次總是會痛苦

(J-HOPE)
부족한 Gamer 맞아 날 Control 못하지 不足的 Gamer 對啊 我 Control 不了
계속 아파 'cause 시행착오와 오만 가지 總是很痛  'cause 會跌跌撞撞
내 노래 가사 몸짓 하나 我的歌詞 每個動作
말 한마디 다 내 미시감에 무서워지고 每句話 全都因為未視感而感到害怕*
또 늘 도망가려 해 又老是想要逃跑
But 잡네 그래도 네가 But 即使如此你抓住我
내 그림자는 커져가도 縱然我的影子變大
내 삶과 넌 Equal sign 我的人生跟你  Equal sign 
So 내 Remedy는 Your remedy  So 我的 Remedy 是 Your remedy 

(JIN & JUNGKOOK)
Please give me a remedy
멈춰버린 심장을 뛰게 할 Remedy 讓停了下來的心臟跳動的 Remedy
이제 어떻게 해야 해 現在究竟要怎樣做?
날 살려줘 다시 기회를 줘  救救我 再次給我機會
Please give me a

(Remedy)
또 다시 뛰고 또 넘어지고 又再次奔跑 再次跌倒
(Honestly)
수없이 반복된대도 無數次反反複複
난 또 뛸 거라고 我也會再次奔跑
So give me a remedy
멈춰버린 심장을 뛰게 할 Remedy 讓停了下來的心臟跳動
이제 어떻게 해야 해 現在究竟要怎樣做?
날 살려줘 다시 기회를 줘  救救我 再次給我機會
Please give me a remedy

(성공인가 돌아왔어) (是成功嗎?已經回來了)
멈춰버린 심장을 뛰게 할 Remedy 讓停了下來的心臟跳動的 Remedy
(집중해서 꼭 네게 닿고 말겠어 (集中精神 一定會觸踫到你
떨어지고 넘어지고) 跌下摔倒)
이제 어떻게 해야 해 現在究竟要怎樣做?
(익숙한 아픔이 똑같이 날 덮쳐) (熟悉的痛楚一樣地向我撲面襲來)
날 살려줘 救救我
(이번에도 쉽지 않아) (這次也不容易)
다시 기회를 줘 再次給我機會
(관둘 거냐고? No no never) (問我要不要作罷?No no never)
I won't give up

 

* 미시감 未視感是 jamais vu (https://www.merriam-webster.com/medical/jamais%20vu) 是 deja vu (既視感) 的相反。前者的意思是對於熟悉的事物卻有第一次看到的感覺,而後者是對第一次看到的事物卻有已經看過的感覺。

第6頁|全文共8頁

文章標籤

創作者介紹
創作者 紫熊 的頭像
紫熊

紫熊部屋

紫熊 發表在 痞客邦 留言(0) 人氣()